20달러로 즐기는 가을 기차 여행

이번 가을, 단풍구경 어디서 할까

단풍기차.jpg

'단풍국' 캐나다의 가을은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특히 파스텔톤으로 물드는 온타리오의 단풍은 세계 관광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하지만 단풍으로 유명한 알공퀸주립공원 등은 토론토에서 3시간 거리에 있어 쉽게 발걸음이 떨어지지 않는다.

토론토 근교에서도 아주 저렴한 가격으로 낭만적인 가을 기차여행을 즐길 있다.

올가을 '-듀람 헤리티지 레일웨이(York-Durham Heritage Railway)' 몸을 싣고 온타리오의 가을을 만끽하는 것은 어떨까?

올해는 10월 첫째 주와 둘째 주 주말(6,7,13,14일)에만 운행한다. 

가격은 20달러(토), 27달러(일).

토요일에는 억스브릿지(Uxbridge)와 굿우드(Goodwood) 역을 왕복 운행한다.

일요일에는 억스브릿지(Uxbridge)와 스토빌(Stouffville) 역을 편도 운행한다. 

 

 
 
 
 
 
 
 
 
 
 
 
 
 
 
 

A post shared by York Durham Headwaters (@yorkdurhamheadwaters) on

 

출처: https://www.narcity.com/ca/on/toronto/travel/this-dollar20-train-ride-will-take-you-past-stunning-views-of-the-fall-colours-in-ontar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