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 Don Cherry

말 한마디로 천냥 빚을 갚는다

 

평소 같으면 메이저리그 스토브리그에 대해 글을 쓰고 있겠지만, 이번 글에서는 지난 토요일, Remembrance Day를 앞둔 시점에서 캐나다 스포츠계에서 벌어진 사건을 다루기로 하겠다. 또한 다음 글을 쓸 때 즈음에는 메이저리그 모든 상의 수상자가 결정되어 있을 시기인 만큼 다시 야구로 주제를 돌리도록 하겠다.

일단 어떤 일이 있었는지 동영상으로 확인해보자.

 

 

하키의 중계 심장이라 할 수 있는 Hockey Night In Canada의 코너인 Coach’s Corner에서 나온 문제의 발언은 이렇다.

“You people love… you, that come here whatever it is, you love our way of life, you love our milk and honey, at least you could pay a couple of bucks for a poppy or something like that,” Cherry said. “These guys pay for your way of life that you enjoy in Canada, these guys paid the biggest price.”

이 코너의 주인공인 두 사람은 Don Cherry (좌측)와 Ron MacLean (우측)이다. 이 중 Don Cherry는 하키 선수 출신이며 Ron MacLean과 함께 35년 이상 호흡을 맞추었다. 직설적인 화법으로 자주 논란의 중심에 섰으며, 그의 발언만큼 남다른 수트도 하나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았다. 

 

cherry.jpg

그의 언변 만큼이나 화려했던 그의 수트 - https://imgur.com/gallery/zT2H1/comment/17432612

 

Don Cherry는 소위 말하는 '올드 스쿨' 혹은 'Traditional' 하키 주의자로 알려져 있다. 쉽게 말해서, 요즘 선수들은 예전 선수들만큼 터프하거나 피지컬한 플레이를 하지 않는다고 자주 비판을 해왔다. 또한 그의 과거 발언 중에는 Washington Capitols 소속 선수인 Alex Ovechkin의 골 세레모니를 '저격'하기도 하였고, 유럽 선수들을 싸잡아 비난한 전력도 있다.

많은 비난이 있자 Sportsnet 측에서는 물론 NHL에서도 공식 사과 메시지를 발표했고, Don Cherry 옆에서 지켜보던 Ron MacLean도 다음날 방송에서 자신의 침묵이 잘못된 행동이었다며 사과를 했다. Canadian Radio-Television and Telecommunications (CRTC)는 (한국의 방통위/과기부 격 조직) Don Cherry의 발언에 대해 더 이상 불만 접수를 받지 않겠다는 성명을 발표하는 지경까지 이르렀다.

그는 결국 Sportsnet으로부터 해고 통보를 받게 되었다. 하지만 Sportnet은 공식 해고 통보를 하기 전에 방송에 나와 사과를 하며 봉합하자는 제안을 했지만, Don Cherry가 그 제안을 거절했다는 후문이 있다. 그는 인터뷰에서 이민자들을 대상으로 이야기한 것이 아니라 모든 사람을 대상으로 이야기했다고 했으며 다른 단어 (Everybody)를 사용했다면 좋았을 것이라 변명했지만 직접적으로 사과하지는 않았다. 

그가 Hockey Night In Canada를 대표하는 아이콘이었기에 많은 실망의 목소리가 당연하다. 한가지 우려되는 점은 그의 많은 팬은 그의 발언을 옹호하는 데에 그치지 않고 “무엇이 잘못되었냐?” 라며 따져 묻고 있다는 점이다. 하지만 분명한 점은 이번 발언이 단일 사건이 아니며 과거에도 국수주의식 우익 성향의 발언을 여러 차례 한 적이 있다. 그렇기에 과거 많은 논란이 쌓인 상태에서, 이번 발언이 많은 시청자들에게 티핑 포인트 (Tipping Point)가 된 것으로 보인다.

그가 말하고자 하는 Remembrance Day에 대한 메시지는 존중받아야 마땅하다.

이민자로서 캐나다 여권을 가지고 살고 있건, 영주권자로 살고 있건, 혹은 학생 신분이나 단기 체류자로 살고 있건, 캐나다 사회에서 살아가는 한 사람으로서 간과하지 말아야 할 부분이다. 

하지만 'You people'로 시작하여 'Our'로 캐나다 문화와 삶을 지칭하는 것으로 보아서는 그의 변명은 단순 면피용으로 보인다.

'너희들'로 표현한 사람들이 과연 흔히 표현하는 캐나다 주류 사회의 백인들이었을까? 판단은 독자들의 몫이다.

 

#티고 #토론토고 #토론토하키 #돈체리 #문제발언 #방송하차 #너희들 #누구를지칭하는가 #잘못은인정하자 #tgo #torontogo #torontohockey #doncherry #sportsnet #youpeople #ourmilkandhoney #remembranceday #hockeynightincanada #nomorecherry #cherryfilter #sweetlittlekitty